[솔직 후기] 교촌 오리지날 치킨 – 느끼한 한국인의 맛?

들어가면서

식사 때만 되면 무엇을 먹을지 고민하는 게 일이다. 아침을 먹고 나서 점심을 걱정하고, 점심을 먹고 나서 저녁에 뭘 먹을지 고민을 한다.

주말 저녁 어김없이 저녁 식사 때가 다가오자 이러한 고민이 시작되었다. 코로나 장기화로 집에서 밥만 먹다 보니 새로운 것을 … 더 읽고 싶어요

0

BHC 후라이드 치킨 후기 – 15,000원! 전지현씨~♪ BHC~♬

들어가면서

한국을 대표하는 음식을 꼽으라면 무엇을 꼽을 수 있을까. 만약 외국인에게 가장 먼저 맛 보여주고 싶은 한국 음식을 고르라면 나는 단연 치킨을 고르겠다. 튀김옷을 입혀 기름에 튀겨내는 치킨은 본래 미국에서 전해진 음식이었지만 지금은 한국의 시그니처 음식으로 거듭났다. 단순한 후라이드 치킨을 … 더 읽고 싶어요

0

피자마루 투탑박스 SET 1 콤비네이션피자 + 이탈리안치즈피자 후기

들어가면서

피자를 그렇게 좋아하는 것은 아니지만 어느 날 갑자기 피자가 먹고 싶을 때가 있다. 페퍼로니 햄의 향과 쭉 늘어나는 치즈, 그리고 토마토 페이스트의 조합은 다른 어떤 음식으로도 따라올 수 없다. 그리고 시원한 청량감을 가져다 주는 콜라의 마무리는 완벽 그 자체다.… 더 읽고 싶어요

0

피자마루 투탑박스 (페파로니 피자 + 몬스터 콤비네이션 피자) 후기

들어가면서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와 소비 감소로 많은 자영업자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한다. 혹시나 코로나19에 감염이 될까 싶어 될 수 있으면 외출을 자제하며 집에서 매일 삼시세끼를 밥.밥.밥. 하면서 지내고 있다.

그러던 중에 갑자기 피자가 먹고 싶어졌다. 그래서 피자를 사먹자고 생각했다. … 더 읽고 싶어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