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형탁, 티뷰론 터뷸런스 빨간색 중고차 구입한 사연.JPG

들어가면서

배우 심형탁이 MBC <라디오 스타> ‘나는 가끔 눈물을 흘린다’ 특집에 출연하여 감수성 풍부한 자신의 모습과 애니메이션 ‘도라에몽’에 대한 변함없는 사랑을 보여줬다.

그런 가운데 심형탁은 과거 연인과 있었던 가슴 아픈 사연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티뷰론 터뷸런스

심형탁은 과거 자신과 만나던 전 여자친구가 이별을 준비하고 있었다고 한다. 당시 자동차가 없이 뚜벅이 생활을 하던 심형탁에게 여자친구는 자동차 얘기를 꺼냈다고 한다. 그러고 나서 여자친구는 이별을 통보했다.

심형탁은 끝까지 떠나려고 하는 전 여자친구를 잡았지만 밖에 새 남자친구가 기다린다며 떠났다고 한다. 당시 전 여자친구는 티뷰론 터뷸런스를 타는 새 남자친구를 만나고 있었고 그렇게 떠나는 전 여자친구를 전봇대 뒤에서 눈물을 흘리며 처량하게 바라봤다.

이때 심형탁은 티뷰론 터뷸런스 차종을 자신의 첫 차로 구입하기로 다짐하면서 당시 580만원을 주고 중고차인 티뷰론 터뷸런스를 빨간 색상으로 구입했다고 한다.

사진= MBC 라디오스타 캡쳐화면

관련 문서

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는 스팸을 줄이는 아키스밋을 사용합니다. 댓글이 어떻게 처리되는지 알아보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