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엉뜨를 위한 벌룬 카본 USB 온열 방석 구매 후기 – 추운 사무실 겨울나기 + 1달 후기

들어가면서

겨울을 심하게 타는 편이라 겨울에 남들보다 많은 추위를 느낀다. 특히나 대부분의 사무실에서는 에너지 절감을 위해 실내온도를 20도 정도로 유지하기 때문에 나 같이 추위를 타는 사람은 더 춥게 느껴져 일의 능률이 떨어질 수 있다.

추위를 극복하기 위해 외투를 걸치고 무릎 … 더 읽고 싶어요

0

[유미의 세포들] 핸드앤몰트 유미의 위트 에일 후기 Yumi’s Cells Beer

들어가면서

편의점에 들러 맥주를 사려는데 귀여운 디자인의 맥주캔이 보였다. 노란색 배경의 귀여운 남녀 캐릭터가 그려진 맥주였다. 알고보니 네이버 웹툰에서 5년간 연재되다 얼마 전에 끝난 웹툰 <유미의 세포들>의 두 캐릭터였다.

진한 노란색의 컬러와 두 남녀 캐릭터 이미지가 너무 좋아서 … 더 읽고 싶어요

0

맥주 안주로 딱!!! 오리온 도도한 미니미 나쵸 칠리치즈맛 후기 [korean snack]

들어가면서

퇴근 후 혼술 맥주 한 잔은 그날 하루의 노동에 대한 보상을 받는 듯한 뿌듯함을 준다. 문제는 맥주의 경우 편의점에 들러 수많은 맥주 중에 하나를 고르면 되지만 그에 맞는 안주 구하기는 은근히 힘들다는 점이다.

요리로 갈 것이냐, 배달로 갈 것이냐, … 더 읽고 싶어요

0

[편의점 맥주] CU ‘퇴근길’ 필스너 수제맥주 후기 – 꽃향기 노블 홉의 향연

들어가면서

맥주의 전성시대다. 첫 시작은 수입맥주였다. 하이트와 카스로 양분된 한국 맥주시장에 수입맥주의 공세가 다양한 맥주에 목말라 하던 애주가들을 만족시켰다. 그러다 다양한 수입맥주 이상의 더 무언가를 갈망하는 사람들이 주목한 것이 수제 맥주다. 2014년 주세법 개정 이후 중소 전문 브루어리(맥주공장)의 등장과 … 더 읽고 싶어요

0

롯데 아몬드 초코볼 냠냠 후기 – 고소한 아몬드가 가득! (ft. 코스트코 밀크초콜릿 아몬드)

들어가면서

초콜릿과 견과류의 만남은 언제나 옳다. 대표적으로 아몬드 또는 땅콩과 초콜릿, 땅콩시럽 등으로 버무려진 스니커즈 같은 초코바는 언제 먹어도 맛있다. 맛있게 먹으면 0칼로리

다만 때로는 다소 부담스러운 초코바의 땅콩시럽과 칼로리 탓에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초콜릿+견과류 스낵을 찾게 된다. 초콜릿을 더 읽고 싶어요

0

실리카겔 구매 후기 – 방습, 제습, 습기 제거, 곰팡이 방지에 특효!

들어가면서

지난 여름 기나긴 장마에 신발장, 서랍장을 비롯한 곰팡이가 서식하기 좋은 어둡고 습한 곳에 곰팡이가 폈다. 벽 같은 곳은 락스를 물에 희석하여 닦아내면 되었지만 의류와 가죽(신발 등)은 드라이크리닝을 맡기거나 세척해야 했다. 또한 집에 있는 제습기를 가동하여 집안 전체를 건조시켜야 했다.… 더 읽고 싶어요

0

참치회 국민세트 후기 – 참다랑어 눈다랑어 황다랑어 속살 (가성비 + 아쉬움)

들어가면서

코로나19 여파로 외식을 자제하면서 집에서 배달음식을 많이 시켜 먹게 되었다. 그러다 웬만한 배달음식은 모두 시켜 먹어서 더 이상 배달음식을 시켜 먹고 싶지 않았다.

그러던 중 회 종류가 먹고 싶어졌다. 가족들 역시 회를 좋아하는데 코로나19 때문에 나가서 먹기가 그래서 인터넷으로 … 더 읽고 싶어요

0

테라 맥주 500ml 6캔 이마트에서 저렴하게 득템!!!

들어가면서

장을 보러 이마트 응암점에 갔다. 목적은 장보기였지만 자연스럽게 제일 먼저 주류 코너를 돌았다. 모든 주류를 사고 싶지만 눈으로 보는 아이쇼핑만으로도 기쁘다.

내가 갔을 때는 테라 맥주가 대대적으로 행사를 진행하고 있었다. 355ml 캔 12캔이 평소보다 저렴하게 판매가 되고 있었지만 355ml라는 … 더 읽고 싶어요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