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동 맛집] 중화요리 전문점 회빈장 간짜장 & 탕수육 냠냠 후기

들어가면서

중국인 관광객들이 한국을 여행할 때 꼭 들리는 곳 중 하나가 서울 중구 명동이라고 한다. 명동은 우리나라 최고의 핫플레이스 중 하나로 우리나라 사람들도 많이 찾지만 중국인들도 많이 찾는다.

명동은 특히나 중국과 연관이 깊은데 주한 중국대사관과 한국한성화교소학교가 명동에 위치해 있다. 그래서 … 더 읽고 싶어요

0

우리은행 ATM기에서 체크카드/신용카드로 티머니 교통카드 충전하기

들어가면서

한국에서 교통카드 없이 산다는 것은 상상할 수가 없다. 심하게 말해 주민등록증은 없어서 되지만 교통카드는 없으면 안 된다.

한국에서 사용되는 교통카드는 여러 종류가 있지만 나는 티머니 교통카드를 사용한다. 선불형이다. 사용 후 결제일에 돈이 빠져나가는 후불형과 달리 선불형 교통카드는 … 더 읽고 싶어요

0

[연신내 맛집] 미르 순대국 방문 후기 – 6,000원 사골순대국 (ft. 친절한 사장님)

들어가면서

나의 소울푸드 중 하나가 순대국이다. 처음 순대국을 접할 당시 비릿한 돼지 냄새에 고생을 했지만 먹다 보니 나한테 아주 잘 맞는 음식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설렁탕이나 갈비탕처럼 소고기를 베이스로 한 국밥 역시 좋아하지만 돼지고기를 베이스로 한 순대국이나 돼지국밥을 더 선호한다. 소고기는 … 더 읽고 싶어요

0

[연신내 맛집] 중화요리 옥문 – 짜장면 2,000원, 짬뽕 3,000원 혜자 가격!!!

들어가면서

월급은 그대로인데 물가만 오른다는 말이 있듯이 요즘 웬만한 식당에 가서 간단히 끼니를 때우려고 해도 기본 만원은 준비해야 한다. 아무리 못해 7~8천원이다.

그나마 서민들을 위한 좀 더 저렴한 음식이 있다면 자장면이 아닐까 싶다. 자장면 한 그릇만 먹어도 배가 부를 뿐 … 더 읽고 싶어요

0

[연신내 맛집] 연서시장 떡산 떡볶이 후기 (입에서 불난다 불나~)

들어가면서

연신내는 지하철 3호선과 6호선의 환승역인 연신내역이 위치한 곳이다. 또한 서울 서북부의 대표적인 번화가로 많은 사람들이 찾는다.

연신내에는 많은 음식점들이 운집해 있기도 하지만 불광동 쪽으로 연서시장이 있어 볼거리와 먹거리들이 가득하다. 연신내역 2번 출구로 올라오면 길을 따라 연서시장이 쭉 이어져 있다.… 더 읽고 싶어요

0

[연신내 맛집] 갈현동 할머니 떡볶이 (ft. 김신영 인생 맛집)

들어가면서

연신내는 서울 서북부 지역의 교통의 중심지로 많은 음식점들이 분포하고 있고 많은 사람들이 찾고 있다. 금요일을 포함한 주말 저녁 시간에 연신내를 찾으면 발 디딜 틈이 없다는 말이 무엇인지 알 정도로 사람들이 많이 찾는다.

이런 연신내에 떡볶이 맛집이 있다. 처음 이곳을 … 더 읽고 싶어요

0

[응암역 맛집] 조마루 뼈다귀 감자탕 24시 신사점 방문 후기

들어가면서

대표적인 서민 음식을 꼽으라고 한다면 개인적으로 뼈다귀 감자탕을 들고 싶다. 실제로도 돼지고기를 부위별로 정육한 다음 남은 등뼈를 이용해 만든 음식이 뼈해장국·감자탕이기 때문에 가격이 저렴하다.

지인과 오랜만에 만나자고 약속을 했다. 어디에서 밥을 먹을지 물색하다가 만나는 장소가 응암역이라서 주위 음식점을 검색해봤다. … 더 읽고 싶어요

0

빙그레 부드러운 빵또아 구입 후기

들어가면서

집 근처에 아이스크림 전문매장이 있다. 언젠가부터 주택가마다 하나씩 들어서더니 우리 집 인근에도 들어섰다. 근처에 초중고 학교가 몰려 있어 목을 잘 잡은 것 같다. 가끔씩 이곳을 찾을 때면 학생들이 많이 와서 아이스크림을 구입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날이 더워 아이스크림을 … 더 읽고 싶어요

0

[불광동 맛집] 큰맘 할매순대국 – 가성비 6,000원 순대국 솔직 후기

들어가면서

불광역 쪽에 일이 있어 갔다가 마침 식사 시간이 되어 밥 먹을 곳을 찾았다. 탕, 국 종류 음식을 좋아하기 때문에 탕, 국 요리라면 어떤 것이든 상관 없었다. 불광역 인근 NC백화점과 대조시장 쪽을 돌아다니다가 순대국집을 발견했다. 원조 큰맘 할매순대국이란 식당이었다. … 더 읽고 싶어요

0

[팁] 4구 계란 후라이팬 구입 – 사용 후기 및 길들이기 (ft. 에그 맥머핀)

들어가면서

아침마다 밥을 먹는 게 부담스러워 계란프라이와 샐러드를 아침으로 먹고 있다. 매일 아침마다 계란프라이를 하는데 넓은 프라이팬에 여러 개의 계란프라이를 부치다 보니 서로 섞여서 나중에 떼어내기가 힘들다. 그래서 알아보던 중 TV에서 개별 계란프라이가 가능한 계란 프라이팬을 보게 되었다. 그걸 보고 … 더 읽고 싶어요

0